안성시, ‘서운면 인리 중동’ 치매안심마을 주민설명회 개최

김성호 기자 | 기사입력 2019/05/14 [06:14]

안성시, ‘서운면 인리 중동’ 치매안심마을 주민설명회 개최

김성호 기자 | 입력 : 2019/05/14 [06:14]

▲     © 안성프리즘



안성시보건소는 서운면 인리 중동마을을 치매안심마을로 선정하고 9일 중동경로당에서 설명회를 개최했다.


치매안심마을은 해당 지역 주민이 교육과 참여를 통해 치매에 대한 인식개선 및 물리적 환경을 조성하여, 치매환자와 가족들이 일상생활을 안전하고 독립적으로 영위하고 원하는 사회활동에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.


치매안심마을로 선정되면 ▲운영위원회구성 ▲치매안심리더 양성 ▲치매예방 프로그램과 인지강화 프로그램 운영 ▲실종예방환경구축 ▲치매환자 가족교육 ▲사례관리 및 자원연계로 치매 돌봄 기능을 강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.


시 관계자는 “치매환자가 살아온 지역에서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치매 친화적 환경과 분위기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”고 전했다.


한편, 안성시보건소는 치매안심센터를 중심으로 공도・죽산・양성의 치매쉼터와 서운・삼죽보건지소의 치매 프로그램실을 통해 치매환자 및 보호자, 인지저하자, 정상군 어르신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