삼남길 3구간 문화자원 스토리텔링 강의가 있는 모락산성 탐방

김성호 기자 | 기사입력 2019/05/20 [11:08]

삼남길 3구간 문화자원 스토리텔링 강의가 있는 모락산성 탐방

김성호 기자 | 입력 : 2019/05/20 [11:08]

▲ 2018 죽주산성테마탐방모습     © 경기도청제공



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은 25일 경기옛길 삼남길 산성탐방 프로그램에 참여할 80명을 선착순 모집한다.

 

경기옛길 테마탐방은 역사, 산성, 생태, 예술 등 4가지 주제로 옛길 문화자원을 답사하는 프로그램이다. 이번 탐방은 올해 두 번째 프로그램으로 삼남길 3구간 일원인 모락산 정상을 통과하는 ‘의왕의 모락산성 탐방하기’를 주제로 운영된다.

 

계원예술대학교에서 12시에 출발해 의왕의 대표 문화자원인 ▲사인암 ▲모락산 ▲오매기마을 ▲사근행궁터까지 걸으며, 의왕문화원 박철하 이사의 모락산 전투와 모락산성, 사근행궁터 등에 대한 강의를 함께 들을 수 있다.

 

모락산은 한국전쟁 당시 정상에서 치열한 전투가 벌어진 곳으로 유명하며, 산 정상 주변에는 백제시대에 축조된 모락산성과 6.25 전승기념비가 있다.

 

박종달 경기도 문화유산과장은 “한국전쟁 당시 승리를 거둔 역사 속 현장인 모락산성을 따라 탐방하며 선조의 얼을 되새길 수 있는 좋은 기회”라면서 많은 참여와 관심을 당부했다.

 

한편 도와 문화재단은 조선 후기 실학자 신경준 선생이 집필한 ‘도로고’의 6대 대로를 바탕으로 삼남·의주·영남길을 조성해 여러 탐방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. 2019년 한 해 동안 총 23개의 탐방이 진행되고 있다.


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